카지노 뉴스

"호텔 웃고, 카지노 울고"..파라다이스, 작년 영업손실 553억원

작성자
candy
작성일
2022-02-18 15:08
조회
79
출입국 규제로 카지노 부진 지속..여행·레저 수요는 회복

20220217140941860ttpv.jpg
파라다이스시티 카지노© News1

(서울=뉴스1) 윤다정 기자 = 파라다이스 카지노 사업이 코로나19에 따른 출입국 규제의 영향으로 부진을 면치 못하고 있다. 다만 내수 여행과 레저 수요가 회복세로 접어들면서 호텔 부문 매출은 늘었다.

파라다이스는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손실이 552억5800만원으로 적자폭을 줄인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7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4144억6600만원으로 전년 동기 8.7% 감소했고, 당기순손실은 708억2200만원으로 적자폭이 줄었다.

카지노 매출은 1629억3300만원으로 같은 기간보다 22.0% 줄었다. 코로나19에 따른 출입국 규제로 카지노 매출 부진이 지속하고 있어서다. 반면 내수 여행·레저 수요가 회복되면서 호텔 부문 매출은 855억8400만원으로 38.0% 늘었다.

지난해 4분기 매출액은 1114억5500만원으로 7.1% 늘었다. 영업손실은 203억4200만원, 당기순손실은 573억6000만원을 각각 기록했다. 교포 시장 중심의 카지노 매출 상황이 지속되는 한편 내국인 소비 심리 회복에 따른 호텔 부문 매출 증가세가 이어졌다.

카지노·스파 사업을 전개하는 자회사 파라다이스는 교포 고객 유치 노력을 지속하고 있으나, 카지노 매출은 9.9% 감소한 495억3400만원, 스파 매출은 48.1% 증가한 12억6700만원을 나타냈다. 이에 따라 4분기 매출은 508억100만원으로 집계돼 전년 동기 대비 9.0% 줄었고, 영업손실은 29억4500만원으로 적자를 지속했다.

카지노 사업과 복합리조트 사업을 운영하는 자회사 파라다이스시티 세가사미 역시 코로나19 이후 국내 거주 외국인을 대상으로 카지노 영업을 지속하고 있다. 그러나 4분기 카지노 매출은 전년 대비 42.6% 감소한 114억5500만원으로 집계됐다.

내국인 투숙 호텔 매출은 코로나 이전인 2019년 4분기를 뛰어넘은 210억3300만원을 기록, 전년과 비교했을 때는 81.9% 늘었다. 또 지난해 7월16일 씨메르, 원더박스 재개장 운영이 시작되면서 펀시티 매출이 46.1% 증가한 92억2800만원을 올렸다.

주요 자회사인 파라다이스 호텔 부산은 전년 대비 51.0% 증가한 231억6300만원의 매출을 올리면서 코로나 이전 수준보다 초과했다. 영업이익은 3억9800만원으로 흑자 전환했다. 희망퇴직 및 성과급 지급으로 전분기 대비 영업이익은 감소했다.

maum@news1.kr
전체 0

전체 289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89
미국 카지노 재벌 스티브 윈, 중국정부 대리활동 혐의로 피소
candy | 2022.05.18 | 추천 0 | 조회 4
candy 2022.05.18 0 4
288
넷마블, 소셜카지노 업체 계열사 손자 회사서 자회사로 변경
candy | 2022.05.15 | 추천 0 | 조회 7
candy 2022.05.15 0 7
287
'소셜 카지노' 품은 위메이드플레이, 매출 '늘고' 영업익 '줄고'
candy | 2022.05.11 | 추천 0 | 조회 13
candy 2022.05.11 0 13
286
골든크라운 대구카지노,가정의 달 맞아 소외계층 나눔 봉사활동 진행
candy | 2022.05.08 | 추천 0 | 조회 17
candy 2022.05.08 0 17
285
‘규제천국’ 강원랜드, 카지노 3000명 제한…알아서 기기?
candy | 2022.05.04 | 추천 0 | 조회 19
candy 2022.05.04 0 19
284
"라스베이거스 느끼고 싶다면 제주로"…하얏트 김영민 셰프 [인터뷰]
candy | 2022.04.28 | 추천 0 | 조회 27
candy 2022.04.28 0 27
283
내국인 카지노에 대한 퇴행적 인식 벗어나자
candy | 2022.04.24 | 추천 0 | 조회 31
candy 2022.04.24 0 31
282
美 시카고 첫 카지노 설립 추진…지역주민들은 "노 땡큐"
candy | 2022.04.22 | 추천 0 | 조회 36
candy 2022.04.22 0 36
281
의료진·심리전문가, 카지노 중독 방지 나섰다
candy | 2022.04.18 | 추천 0 | 조회 34
candy 2022.04.18 0 34
280
텍사스·앨라배마 증권 위원회, 카지노 NFT 프로젝트 중단 명령
candy | 2022.04.16 | 추천 0 | 조회 34
candy 2022.04.16 0 34